태그 : 배낭여행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2.08.06[방콕]차이나 타운에 걸어가볼까

아침으로 10밧짜리 찹쌀을 사먹고왕궁 박물관에 가서 구경해볼까 하는 생각에 나가본다.파쑤멘 요새를 한번 봐주고왕궁쪽으로 걸어간다.역시나 영어로 말거는 삐끼같은 사람들이 있다.박물관에 있는? 사원사원 안에 박물관이 있는건가입장료가 200밧이라...하늘을 보고... 날이 적당히 흐린듯해 오늘은 걸어야겠군 하고 차이나타운으로 간다.그냥 걷고 싶었나보다 ㅎ이 ...

12.08.05[방콕]해산물 저녁식사 Joke-Phochana

숙소에서 뒹굴거리다 해산물 먹으려는 분이 있어 같이 나간다.Thanon Samsen에서 아마도 Samsen2에 있는 Joke-Pochana를 추천받아 간다.메뉴판은 받고 구경은 했으나주문은 추천받은 메뉴를 그대로 시킨다.세명이니 하나씩저것들이야 많이 알려진 음식이다만 처음 먹을때는 사람들하고 같이 가는게 위험부담이 적다.나랑 안맞아도 다른거 먹으면 되니...

12.08.05[방콕]라마 8세 대교쪽을 걸어볼까

폴게스트하우스 별관예전 정글뉴스일때 화투 그림 그려진 방에서 묵었었는데 안은 못봤지만 기억이 난다.얼마전 벽에 페인트 다시 칠했다 하던데... 지금까지 있다가 지운건가... 아쉽네요즘의 방콕 날씨는 저녁에 저리 하늘이 흐려지며 비가 내린다.옛날같지 않게 비가 오래 내리는 느낌이다. 약하게 몇시간 내린다.여기도 마른 오징어를 먹나뭐 있나 하고 가본다.별건...

12.08.05[방콕]탐마쌋(Thammasat) 대학 근처

일요일이 아니었으면 열려 있었을라나?한번쯤 한국어 학과에 놀러가 한국말로 외국애들과 얘기해보고 싶은 바람이 있긴 한데...하며 지나가는데 어떤 태국 아이가 환한 얼굴로 나에게 말을 건다.그런데, 태국말로 건다.흐... 하며 어쩔까 하다 영어로 말하니깐"Ah sorry" 하더니 일행과 함께 다른곳으로 간다.뭔 얘기였을까?난 그녀석에게 뭘로 보였었을까? ㅎ...

12.08.05[방콕]탐마쌋(Thammasat) 대학에

숙소에서 잠시 쉬다 탐마쌋 대학으로 가볼까 하고 나왔다.파쑤멘 요새에서 잘 보이는 라마 8세 대교를 보며 반대 방향으로 돌면 틀림없이선착장이 보일테고예전에는 여기도 현지인들이 더 많았는데 이제 서양애들이 꽤 많은듯 하다.이 사람들을 뒤로하고 나가본다.예전에도 이런 표지판이 있기는 했었나... 기억 안난다.아까 식사했던 곳을 지나서 쭈욱 남쪽길로 가면 길...

12.08.05[방콕]숙소 돌아가는 길

친구들끼리 서로 사진 많이들 찍어주는듯 하다.지금도 그런가? 몇전년 울 나라에서 유행하던 점프샷을 찍는다.흠.. 아무래도 저렇게 벽에 붙어서 사진찍으면 맘에 들게 나오나보다.돌아가며 라마 3세 공원쪽 한번 봐주고와플도 있구나무슨 전시회인가... 머리자르는 곳인가 본데카오산로드 끝쪽에 있는 만국기처럼 보이는 타이국기인기가 있는건지 여기서는 몇군데 있는 치...

12.08.05 푸 카오 텅(Phu Khao Thong)

생각보다 멀리까지 보인다.방콕은 참 평지다.안으로 들어가본다. 현지인이 대부분이다.큰 다리 보이는게 라마 8세 대교니깐 저쪽이 숙소쪽가끔 보이는 수증기가 같이 날라오는 선풍기다.방콕 멀리까지 보다 슬슬 내려간다.복권이 왜 이런 곳에...

12.08.05 푸 카오 텅(Phu Khao Thong) 가기

방콕 거리스러운 모습과민주기념탑을 뒤로하고여기도 배가 다니는구나 하며 지나간다.동양인인 나에게는 귀찮게 안하는것 같다만서양 배낭여행자에게 부지런히 달라붙는듯 하다.The Golden Mount 라고 써져 있는게 바로 가고 있나보다.17시까지라... 야경은 못보겠다.왼쪽으로 뱃길이 보이는데 나중에 같은 숙소 아저씨에게 여기서 사얌(시암) 근처로 배타고 갔...

12.08.05 라마 3세 공원쪽으로

익숙한 거리를 지나자주 보던 풍경을 보며민주기념탑도 다시 봐주고이쯤에서 왼쪽을 보면 보이던꽤 컸던 맥도날드도 보고가던 길을 약간 돌아서처음 봤을땐 신기하게 봤던 사각 전봇대도 보며왜 햇볕을 받는지는 몰라도늘어져 있는 개도 보고그러다보니 스쳐 지나가려 했던 라마3세 공원의 로하 쁘라쌋(Loha Prasat)이 눈에 확 들어온다.아까 보이던 촬영팀이 들어가...

12.08.05 카오산 로드 근처 걷기

숙소에 있던 여자분이 아침을 찹쌀로 해결하신다길래 따라가 같이 샀다.예전 라오스에서 먹고 맛있다고 느꼈던 sticky rice랑 같은것 같다.원래 태국에서도 있었던건지는 모르겠다만 10밧만큼 비닐에 받아 잘 먹었는데 사진이...나중에는 찍었는데 오늘 사진에는 없다.다 찍어야 하는데 못 그러고 있다.예전 기억이 있던 곳을 걸어다니려 나가본다.마사지 가격이...
1 2 3 4 5 6 7 8 9 10 다음


NewFlagCounter

free counters

[유디엠] ��?��? ?????? ??????

[유디엠] 오늘의위젯-생활영어편

[유디엠] 스폰서 배너 위젯 150X150

[유디엠] 프리미엄스폰서위젯B